close_btn
문화예술소통연구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아라문학 수록작품(전체)

신작시



강문출




진화하는 밥




모처럼 만난 사람들이 반갑게 인사하고 돌아선다
-언제 밥 한 번 먹자
-그래 밥 한 번 먹자
밥 한 번 먹는 데도
겉치레의 언제와
몇 번의 인연이 더 필요한 것
언제 우리는
진짜 마주 앉아 밥을 먹을까
그것은
진설하는 말의 양을
말의 맛을 저울질해 보고 난 후의 일
우리 아들, 우리 남편 하는
그 흔한 우리가 흔하지 않다는 역설
생명을 이어주는 밥을 놓고 함부로 할 수 없다는 뜻
조금 살 만하니
-밥 먹었나, 하던 과거형 인사가
밥 한 번 먹자는 미래형 인사로 바뀌었다





산비둘기 위문



산비둘기울음 한 방에 앞산이 착 가라앉는다
미사여구가 필요 없는 강펀치다


나도 모르게
내 모든 슬픔꼭지를 한꺼번에 열어젖히는


참 고맙다
내 아픔에 단 한 번도 위문 오지 않은 적 없는 네가
그때마다 너는 또 얼마나 가슴이 아팠을까


고백컨대 나는
슬픔이 없는 날엔 한 번도 너를 생각한 적 없었으니








강문출 2011년 《시사사》로 작품 활동 시작. 시집 『타래가 놀고 있다』, 『낮은 무게중심의 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 제16호/시집 속의 시/정미소/가지 않는 길 편집부 2017.10.27 767
65 제16호/서평/정령/미물도 살아 숨 쉬게 하는 힘 편집부 2017.10.27 1181
64 제16호/계간평/백인덕/그리운 것들의 뒤를 살피다 편집부 2017.10.27 474
63 제16호/신작시/김선환/떠날 때를 아는 것은 외 1편 편집부 2017.10.27 526
62 제16호/신작시/이세진/사과껍질 외 1편 편집부 2017.10.27 766
61 제16호/신작시/윤병주/대관령의 봄, 不立文字* 외 1편 편집부 2017.10.27 834
60 제16호/신작시/배귀선/환청 외 1편 편집부 2017.10.27 465
59 16호/신작시/김선숙/허공이라는 말 외 1편 편집부 2017.10.27 1129
58 16호/신작시/조규남/골목을 들어올리는 것들 외 1편 편집부 2017.10.27 721
» 16호/신작시/강문출/진화하는 밥 외 1편 편집부 2017.10.27 485
56 16호/신작시/안성덕/말없는 소리 외 1편 편집부 2017.10.27 574
55 16호/신작시/윤종희/지금도 꺾이지 않는 갈대 외 1편 편집부 2017.10.27 476
54 16호/신작시/정안나/숟가락이 숟가락을 외 1편 편집부 2017.10.27 496
53 16호/신작시/허청미/그녀 뜰에 수국이 피는 까닭은 외 1편 편집부 2017.10.27 540
52 16호/신작시/윤정구/제2의 복음 외 1편 편집부 2017.10.27 716
51 16호/신작시/김왕노/우리에게 섬이 너무 많다 외 1편 편집부 2017.10.27 514
50 16호/신작시/이성필/걸렸다 외 1편 편집부 2017.10.27 603
49 16호/신작시/송병숙/동학사 외 1편 편집부 2017.10.27 385
48 16호/단편소설/박규현/석양무렵 편집부 2017.10.27 308
47 16호/중편분재④/손용상/土舞 원시의 춤 제3화/ 악몽惡夢 편집부 2017.10.27 3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