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문화예술소통연구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아라포럼 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아라포럼(대표 김영덕)이 8일 토요일 오후 5시 제물포 아라아트홀에서 10월 정기모임을 가졌다. 이 날의 주제는 ‘인천문화재단 바뀌어야 산다-지원사업 심의위원 선정 시스템에 문제 있다’였으며, 발제자로는 계간 리토피아 편집장인 박하리 시인이 나섰다. 아라 포럼은 지난 7월 포럼에서 ‘2016년 인천문화재단 지원사업의 전횡을 해부한다’라는 주제로 난상토론을 진행한 바 있다. 이번부터는 ‘인천문화재단 바뀌어야 산다’라는 주제로 무기한 사안 별 토론을 진행하기로 했다.

031.JPG

박하리 시인의 발제문 요약 발제문 전문

인천문화재단의 지원사업 집행은 첫단추부터 잘못 끼워져 있다는 심각한 우려를 떨칠 수가 없다. 그 첫단추는 심의위원 선정작업이다. 밀실에서 선정하고 밀실에서 심의하고 채점 결과를 공개하지 않는 심의절차에 심각한 문제가 있음을 제기한다. 현재 심의위원 선정 시스템을 보완할 필요가 있다. 시간을 두고 더 토론해야 좋은 결과가 나오겠지만 현재 광주광역시문화재단에서 시행하는 ‘시민참여형’과 강원문화재단과 춘천시문화재단이 시행하고 있는 ‘개방형’을 의미있게 살펴볼 필요가 있다. 이를 참고로 하여 객관적이고 공정한 심의위원 선정 시스템을 구축할 것을 촉구한다.

 

기호일보 기사

인천뉴스 기사

 

034.JPG

질의자 양진기 시인-‘심의위원풀은 누가 어떤 기준에 의해 몇 배수로 구성하는지 알고 싶다. 심의위원 선정 자체를 재단에서 하게 된다면 이미 전횡의 가능성은 열려 있는 것이다.’

 

질의자 정무현 시인-‘재단의 심의위원풀 방식이 홍보가 덜 되어 있으며 심의위원 선정이 확정된 후에 연관자를 찾아 심의위원을 기피한다는 것은 문제가 있고, 재단 직원이 심의에 참여한다는 것은 재단 입김이 들어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라는 것을 의미한다.’

질의자 김영덕 대표-‘재단이 심의위원 선정과 심의기준만 객관적이고 공정한 방식으로 개선해주면 될 것 같은데 재단이 그런 의지가 있을지 모르겠다.’

 

질의자 이진수 작가-‘다양한 문학단체 별로 적절한 안배가 필요해 보인다. 지역문학의 기초가 흔들리지 않도록 적절한 배려가 있어야 한다.’

 

질의자 권순 시인-‘뜻을 같이하는 문화예술단체 간 연대를 모색해야할 필가 있어보인다. 지역 특성 상 홀로 재단에 맞서는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닌가.’

 

이에 발제자인 박하리 시인은 ‘두세 번 접촉을 해보니 재단은 대화를 해볼 생각이 전혀 없어보이더라. 개선 의지가 있으리라고는 여겨지지 않는다. 그러나 언젠가는 건강한 문화재단으로 변하지 않겠나.’라는 말로 말을 맺었다.

008.JPG

이날 포럼에는 발제자 박하리 시인, 토론자 김영덕 대표, 정무현 시인, 양진기 시인, 권순 시인을 비롯하여 장종권 이사장, 이진수, 장시진 등의 소설가와 정미소, 이외현, 천선자, 정치산, 허문태, 정령, 정호령, 김영진, 곽춘성, 배정숙, 김황, 김수경 등 다수의 회원과 시인, 관심있는 일반인들이 참여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10월 아라포럼(제13차) 주제 '인천문화재단 바뀌어야 산다1' 8일 오후 5시 아라아트홀 file 백탄 2016.10.11 637
공지 본 포럼의 명칭은 최초 '하여포럼'에서 '아라포럼'으로 변경되었습니다. 백탄 2014.06.23 1444
» 10월 아라포럼(제13차) 주제 '인천문화재단 바뀌어야 산다1' 8일 오후 5시 아라아트홀 file 백탄 2016.10.11 637
16 7월(제12차) 아라포럼 '2016년 인천문화재단 지원사업 전횡을 해부한다' 후끈한 열기 속에서 마쳐 file 백탄 2016.07.24 856
15 4월 특강(2016년, 제11회) 고창수 시인의 '좋은 시란 무엇인가' file 백탄 2016.05.02 1858
14 1월(2016년) 포럼/김동호 시인의 '시의 가슴, 시의 눈' 23일(토) 오후 5시 제물포 아라아트홀 성료 file 백탄 2016.01.06 2421
13 9월(2015년) 포럼 허형만 시인의 '시와 삶의 신비' 19일(토) 오후 5시 아라아트홀 file 백탄 2015.08.13 3714
12 6월 아라포럼(제8회) 27일(토) 오후 5시 아라아트홀-윤석산 시인의 '문학이란 무엇인가' 백탄 2015.07.14 1448
11 6월 정기포럼(제8회) 윤석산 시인의 '문학이란 무엇인가' 백탄 2015.06.28 1105
10 4월 아라포럼(제7회) 정승열 시인의 '서정시 업그레이드' 백탄 2015.06.28 989
9 1월 아라포럼(제6회) 강인봉 작가의 '문학과 선의 관계' 백탄 2015.06.28 1169
8 9월 아라포럼 이경림 시인의 '시란 무엇인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마쳐 백탄 2014.09.29 2358
7 아라포럼 9월 특강은 27일 이경림 시인의 시란 무엇인가'로 엽니다 백탄 2014.06.27 1912
6 6월 28일(토) 오후 4시, 서구청 부근(연희동 697-3)에서 아라포럼 약식모임이 있습니다 백탄 2014.06.27 1681
5 본 포럼의 명칭은 최초 '하여포럼'에서 '아라포럼'으로 변경되었습니다. 백탄 2014.06.23 1444
4 6월 정기모임(제4차)/21일 5시 아라아트홀/강우식 시인의 특강 '시인으로 사는 길' 백탄 2014.06.23 2861
3 4월 정기모임(제3차)/18일(금) 오후 7시 아라아트홀/강연 이희인의 '아마페셔널로 살아가기' 백탄 2014.04.06 2241
2 3월 정기모임(제2차)/28일 오후 7시 아라아트홀/ 강연 김형희의' 꿈, 사랑, 도전, 그리고 나의 인생' file 백탄 2014.03.18 1858
1 발기 모임 및 제1차 정기포럼/2월 28일 7시, 아라아트홀/강연 김영욱의 '아동문학으로 읽는 사회문화현상' file 백탄 2014.03.07 2490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